2021.05.12 (수)

  • 흐림동두천 16.0℃
  • 구름많음강릉 13.5℃
  • 구름많음서울 18.4℃
  • 구름많음대전 16.1℃
  • 구름많음대구 16.6℃
  • 흐림울산 15.9℃
  • 구름많음광주 17.4℃
  • 흐림부산 16.5℃
  • 구름많음고창 17.2℃
  • 흐림제주 17.1℃
  • 흐림강화 18.3℃
  • 구름조금보은 16.3℃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20.3℃
  • 구름많음경주시 16.8℃
  • 흐림거제 17.1℃
기상청 제공

교육

대학 정규 수업 지원하고 지역 활성화 방안 찾아

지역 경제·문화·복지 등 주제로 강의할 관내 대학(원) 교수 대상

URL복사

2019년 상반기 연계 수업의 일환으로 열린 ‘타운홀미팅’ 모습

 

서대문구가 2021년 상반기 정규 강의에서 관내 지역 활성화를 주제로 교육과 실습을 진행할 관내 대학(원) 학과를 공모한다.

 

‘대학-지역 연계 수업 공모’는 대학의 전문성과 참신한 시선으로 지역 활성화를 위한 아이디어와 연구 성과를 얻기 위해 추진된다.

선정되는 강의에는 연구활동과 조사 등을 위한 보조금이 지원되며 참여 학생들은 전공을 활용해 지역사회에 이바지하는 기회를 갖는다.

 

공모 대상은 지역의 경제, 문화, 주거, 복지, 공동체 등을 주제로 강의를 운영하려는 서대문구 내 대학(원) 교수다.

 

희망자는 서대문구청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신청서와 강의계획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뒤, 2월 3일까지 이메일(rnjsqod0525@sdm.go.kr)로 내면 된다.

 

강의 주제로는 전통시장 활성화, 둥지 내몰림(젠트리피케이션) 예방, 공실 공유 활용, 청년일자리 창출, 교통환경 및 도시디자인 개선, 외국인 유학생과의 연계를 통한 글로벌 도시 조성, 상인-학생-주민 공동체 활성화 등이 예시됐다.

 

구는 응모된 강의 계획에 대해 주제와 공익성, 지역과의 연계성, 학생 참여도 등 정해진 기준에 따라 심사를 진행하고 5개 강의를 선정해 각각 2백여만 원을 지원한다.

 

해당 강의 수강 학생들은 지역자원 조사, 주민 인터뷰, 활동가 및 전문가 연계 등을 통해 지역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 올 7월 수업 성과를 주민들과 공유하는 ‘타운홀미팅’에도 참여해 발표와 토론을 할 예정이다.

강의 종료 후에는 수업 성과물을 보고서와 프레젠테이션 자료 등으로 기록화해 구에 제출한다.

 

문석진 구청장은 “대학생들이 지역에 관심을 갖고 능동적으로 참여하며 이루어 낸 성과물이 서대문구 발전을 위한 좋은 소재가 되고, 대학 역시 연계 수업을 통해 지역과 더욱 상생 발전해 나갈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설명 ;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이경선 의원 ‘예산 절감위해 낭비사례 투명하게 공개’
이경선의원 (홍제1,2동) 서대문구의회 이경선 부의장(홍제 1․2동)은 주민들에게 예산 쓰임을 알기 쉽고 투명하게 공개할 수 있도록 새롭게 조례를 만들었다. 주민들을 위한 예산이 얼마나 알뜰하게 쓰였는지? 혹시 불필요하게 쓰인 사례는 없는지?를 상세히 공개, 예산 집행 하고자 한 것이다. 실제 구 예산 편성 현황 등은 공개하고 있지만 일반 주민들이 예산이 얼마나 바르게 쓰였는지?낭비 요소는 없는지?를 상세히 알기는 어려운 것이 현실이다. 이에 이경선 부의장은 예산 절감은 물론 낭비 사례까지 모두 주민들에게 공개하도록 제도화 한 것이다.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서대문구 예산절감 및 낭비사례 공개에 관한 조례」는 이번 제269회 임시회를 통해 최종 의결되었다. 조례 주요 내용을 살펴보자면, ▶ 예산 절감과 낭비 사례 등 공개 대상과 ▶ 인터넷 홈페이지와 사례집 발간 등 공개 방법을 명시했다. 또, ▶ “예산낭비 신고센터” 설치 운영과 ▶ 우수 사례에 대한 성과금 등도 지급 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이는 단순히 예산의 쓰임을 주민들에게 상세히 공유하는 것에서 나아가 예산 집행 과정을 한 번 더 철저히 살피고 효율성까지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본다. 조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