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31.7℃
  • 구름많음강릉 29.3℃
  • 구름조금서울 32.3℃
  • 구름많음대전 33.0℃
  • 구름많음대구 34.3℃
  • 구름많음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30.7℃
  • 구름조금부산 27.4℃
  • 구름많음고창 32.0℃
  • 구름많음제주 30.8℃
  • 흐림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30.5℃
  • 구름많음금산 31.5℃
  • 구름많음강진군 30.0℃
  • 구름많음경주시 33.8℃
  • 구름조금거제 29.0℃
기상청 제공

칼럼

방화문(비상구)은 생명 안전의 문

김명식 서대문소방서장

 

기온이 떨어지면서 두꺼운 외투를 찾게되는 요즈음이면 그 어느 때 보다 불조심에 대한 생각을 하게됩니다.

최근 난방 사용과 함께 전열기구 특히 전동킥보드, 전기자전거 배터리 충전사용이 많아지면서 화재위험요소가 증가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우리 소방은 불조심 생활화의 정착을 위해 겨울을 맞이하기 전, 불조심 강조의 달 기간(11월 1일~30일)을 지정해, 홍보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이번 2023년 불조심 강조의 달의 홍보 주제 중 하나는 방화문으로, 건물에 설치된 방화문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하여 화재발생 시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고자 홍보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화재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아파트에는 층마다 방화문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방화문은 화재의 연소확대를 방지하고, 연기가 계단실로 퍼지는 것을 막아, 주민들의 피난통로를 확보하는 아주 중요한 시설입니다.

방화문이 열린 상태에서 화재가 발생하면 계단실은 마치 굴뚝처럼 연기로 가득 차게되어 피난통로가 제 역할을 못하게 됩니다.

 

특히 필로티가 있는 건물구조에서 방화문이 열린 채 화재가 발생하면 연기 특성상(유동성 : 수평방향 0.5~1m/s < 수직방향 2~3m/s < 계단실내 3~5m/s) 유독가스가 빠르게 건물 내로 유입되어 귀중한 사람의 생명을 위협할 수 있습니니다.

그러므로 방화문과 문틀 사이에 조그마한 틈도 없도록 완벽하게 설치돼야 하고 또 제 기능을 할 수 있도록 닫힌 상태로 유지되어야 합니다.

 

방화문은 도어클로저에 의해 자동으로 닫히게 되어있지만, 생활편의를 위해 고임목을 고이거나 도어클로저를 탈착해 닫히지 않도록 하는 경우가 빈번히 발생합니다. 또한, 피난통로 상에는 물건을 쌓아 두거나 장애물을 설치하면 절대 안됩니다.

 

건물 내 사용자의 편의를 위해 짐을 비상구ㆍ피난 계단에 방치하거나, 비상구 방화문 앞에 실을 구획하는 등 피난 상에 장애가 되는 것을 설치하면 화재 발생 시 그 역할을 못 해 인명피해로 이어지게 됩니다.

우리 아파트 또는 사무실 건물에 설치된 방화문은 화재로부터 우리 모두를 지켜주는‘생명 안전의 문’이라는 것을 이번 불조심 강조의 달을 계기로 다시금 생각해 보는 시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언제나 국민을 가장 앞에 두고 겸허하게 뜻을 받들며 제대로, 똑바로 일하겠습니다.
김동아 서대문갑 국회의원 당선인(더불어민주당) 안녕하십니까 22대 총선 서대문구갑 당선자 김동아입니다. 저를 선택해주신 서대문구 주민 여러분들께 우선 큰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윤석열 정부에 대한 매서운 민심이 확실하게 드러난 선거였습니다. 윤석열 정부에 의해 망가진 대한민국을 바로잡고, 우리 서대문구 주민들의 민생을 챙기는데 집중하겠습니다. 서대문구에 출마를 하면서 산적한 지역현안이 많다는 것을 새삼 알게 됐습니다. 서대문구는 서울의 중심에 위치함에도 불구하고 여러 가지 제약으로 인해 제대로 발전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특히 지금 제 속도를 못 내고 있는 북아현2,3구역과 연희동 공공재개발이 제 속도를 내고, 충현동, 천연동, 홍제동 등의 재개발에 시동이 하루 빨리 걸리도록 집중하겠습니다. 비록 제가 야당 소속이긴 하지만, 지역발전에는 여야가 있을 수 없을 것입니다. 당파를 초월해 오세훈 서울시장님과 이성헌 서대문구청장님과 긴밀히 소통하며 지역 현안과 민원 해결에 빈틈이 없도록 꼼꼼하게 챙기겠습니다. 이번 선거를 치르면서 국민들의 시선은 매우 날카롭고, 판단은 서릿발 같다는 것을 새삼스레 느꼈습니다. 민주당을 향해 보내주신 압도적인 지지가 결코 민주당에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