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17 (수)

  • 맑음동두천 17.5℃
  • 맑음강릉 13.7℃
  • 황사서울 17.4℃
  • 맑음대전 18.9℃
  • 구름많음대구 17.7℃
  • 구름많음울산 12.3℃
  • 구름많음광주 19.2℃
  • 구름많음부산 13.1℃
  • 구름많음고창 11.5℃
  • 구름많음제주 15.2℃
  • 맑음강화 11.7℃
  • 맑음보은 17.5℃
  • 구름조금금산 18.4℃
  • 구름많음강진군 16.1℃
  • 구름많음경주시 14.4℃
  • 흐림거제 13.7℃
기상청 제공

자치

주민자치회 신년회 온라인으로 소통

주민자치회 및 민관협력회의 위원 등 800여명 인사와 새해 각오 다져

ZOOM과 유튜브 실시간 이원 생중계, 현장과 通하는 주민자치회 진행

URL복사

 

서대문구는 최근 온라인 신년회를 통해 주민자치회 전 동 확대를 위한 200일간의 추진 과정을 돌아보고 새해 활동 의지를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고 5일 밝혔다.

 

‘서대문 주민자치회 신년회’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서대문구 사회적경제마을자치센터(수색로 43)를 중심으로 줌(ZOOM)과 유튜브 이원 생중계를 통한 비대면 양방향 소통 방식으로 진행됐다.

 

문석진 구청장과 ZOOM을 통해 참여한 사전 신청자 150여 명, 유튜브를 통해 참여한 동 주민자치회 및 민관협력회의 위원 등 모두 800여 명이 함께했다.

 

온라인 신년회는 구청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주민자치회 전 동 확대 200일 분투기 ▲2021년 주민자치회 활동 계획 ▲주민자치회 현장과 통(通)하다(실시간 질의응답) ▲주민자치회 700인, 700일의 챌린지(각오와 역할 다짐 발표) ▲서대문 주민자치회 비전 낭독 등으로 90여 분간 진행됐다.

 

특히 ‘주민자치회 700인, 700일의 챌린지’ 시간에는 동 주민자치회 위원 임기 700일 동안의 향후 활동 다짐과 참여 위원들의 응원, 주민자치회를 지원하는 민관협력 파트너로서 서대문구의 다짐 등이 어우러져 신년회의 의미를 더했다.

 

여기에서 문석진 구청장은 “주민자치회 활성화를 통해 지방정부의 새로운 모델을 만들어 가겠다”는 다짐을 밝혔다.

 

구청장과의 현장 질의응답 시간인 ‘주민자치회 현장과 통(通)하다’ 순서에서는 많은 주민들이 지역의제 발굴, 주민자치회 사업 추진을 위한 구의 지원, 구의회와의 협력 방안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내놓았다.

 

연희동 주민자치회 신정순 위원은 온라인 소외 계층을 위한 주민자치회의 역할과 구의 정책적 지원 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개진하기도 했다.

 

문석진 구청장은 “주민자치회가 명실상부한 주민 대표기구로 민관협치를 이루고 구의회와도 협력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대문구는 2018년부터 5개 동에서 서울형 주민자치회 시범사업을 추진했으며 그간의 성과와 경험을 바탕으로 지난해 12월 14개 모든 동에 주민자치회 확대 및 구성을 완료했다.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우상호 후보, 서울지역 대학생들과 정책 소통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의원(서울 서대문갑·4선)은 10일(수) 14시 양천 신정비행장에서 ‘대학생들과의 소통 간담회’를 갖고 “서울의 변화 중심에 청년이 서도록 할 것이며 주거와 일자리만큼은 기본을 누리고 살 수 있는 서울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오늘 행사는 서울지역 대학생과 청년들이 직접 만든 공약을 우 후보에게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일자리, 설자리, 살자리, 놀자리’ 총 4개 분야, 12개 공약으로 구성된 청년 공약은 자발적으로 모인 대학생 31명이 50시간 이상 논의하고, 스무 차례 이상의 정책 미팅 등을 통해 마련된 것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날 행사에서는 ▲설자리 : 은둔형 외톨이 공약, 근로장학 공약 ▲살자리 : 서울형주거지원 방안 ▲놀자리 : 3D프린터 축제 ▲일자리 : 이공계대학원 지원 공약 등 5개의 대표적인 공약을 대학생들이 후보에게 직접 설명하고 전달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우 의원은 “서울시장이 되면 청년들이 직접 만든 공약을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청년들에게 도전의 기회가 있고 새로운 꿈을 키워주는 서울을 반드시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어 서울 1인 청년가구의 주거빈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