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2 (화)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1.0℃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4℃
  • 맑음부산 3.2℃
  • 맑음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1℃
  • 구름조금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5.1℃
  • 맑음경주시 3.2℃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

음주운전차량 교통사고로 홍은1동 어린이 사망

코로나19 이후 느슨해 진 음주단속으로 인한 교통사고 급중해

URL복사

9월 6일 오후3시30분경 홍은1동 포방터시장 입구 S안경점 앞에서 음주차량으로 인한 교통사고로 6세 어린이가 사망하고 60대 남성 한명이 상해를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는 9월6일 오후 3시30분경 QM3 차량 한 대가 갑자기 S안경점 앞 인도로 뛰어 들어 인도상에 있는 가로등을 들이받으면서 쓰러지는 가로등에 엄마가 물건을 구입하는 중 마스크를 쓰지않아 가게 밖에서 기다리던 6세 어린이와 60대 남성을 덮치면서 일어났다.

근처에 있던 주민들의 신고로 구급차량이 즉시 출동해 서울대병원 응급실로 후송했으나 홍은1동에 거주하는 백모 여사의 6세 아들인 어린이는 사망하고 60대 남성은 경미한 부상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서대문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과 위험운전치사상,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협의로 사고를 낸 A씨를 구속 수사중이다.

서대문경찰서 관계자는 지난 10일 ‘윤창호법’을 적용해 A싸를 구속했다며 사고 당시 A씨의 혈중알콜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이었으며 속히 검찰로 송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고 현장에서 사고를 목격한 한 주민은 “관내에서 어린이가 사망하는 이런 사고가 일어난 것이 안타깝기 짝이 없다며 특히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고인 것이 더욱 안타깝다”며 “동네에서 한잔하고 집이 가까우니까 하는 방심이 큰 사고를 불러온 것”인 것 같타며 동네 이면도로 등에서는 더욱 주의 해야 할 것이라고 안타까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이번 사고에 경찰이 적용하는 윤창호법은 지난 2018년 음주운전에 의한 사고로 윤씨가 사망한 이후 처벌을 강화한 개정 특가법과 음주운전 단속 기준을 강화한 도로교통법으로윤창호 법이나 2019년 스쿨존에서 교통사고 사망한 김민식 군 사고 이후 제정된 법안으로 지난 3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스쿨존에서의 어린이 사고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는 등의 민식이 법 등이 시행되면서 음주운전 사고율이 현저하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코로나19 이후 음주운전 단속이 다소 느슨해 지면서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고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0%이상 증가했으며 사망자가 36%, 부상자가 17% 늘었다는 통계가 나타나 경찰에서는 음주운전에 대한 일제 단속에 나서겠다고 밝히고 있다.

 

서대문구 서대문구의회 서대문구소방서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전국지역신문협회


포토뉴스

더보기

배너
공공재개발 사업지 자치구별 최소한 1곳씩 선정해야
김호진 시의원 (제2선거구) 공공재개발 최종 시범사업지 선정을 둘러싼 경쟁에 불이 붙은 가운데, 필연적으로 재개발 소외지역이 발생할 수밖에 없어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균등한 기회 보장 필요성이 제기됐다. 서울특별시의회 김호진 의원(더불어민주당, 서대문2)은 16일 제298회 정례회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공공재개발 시범사업은 시민의 주거안정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중요한 정책이다”면서 “공적지원을 통해 이루어지는 만큼, 재개발 소외지역이 발생하지 않도록 자치구별 최소한 1곳의 사업지 선정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최근 공공재개발 후보지 공모 결과 19개 자치구에서 총 70곳의 사업지가 접수됐다. 이 중 과거 정비구역으로 지정됐다가 사업지연 등으로 해제된 지역 24곳이 신청했고, 절반가량은 정비사업 미지정구역으로, 상대적으로 소외됐던 지역에서 대거 신청했다. 이러한 공공재개발의 흥행은 서울시의 미진했던 재개발 사업에 대한 염원과 낙후된 주거환경이 개선될 수 있다는 시민의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신청 사업지 모두 우열을 가릴 것 없이 참여 열망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애석하게도 모든 사업지가 개선된 주거환경으로 거듭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접수된 사업